한셀 인쇄 꽉차게 여백없이 설정하는 방법

한셀 작업 후 프린트를 했을 때 A4용지 꽉차게 나와야하는데 여백이 태평양(?)만큼 넓다거나 2페이지로 인쇄된다면

작업 종료시간이 연장되는 것 같아 기분이 안좋습니다. 이럴때는 한셀 여백설정과 확대/축소 기능을 활용해야되는데요!

아래에서 한셀 인쇄 꽉차게 여백없이 설정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 용지 방향 선정하기

  • 보기 탭 > 쪽 설정(단축키 F7)

한셀 인쇄를 하기 위해서는 가장 먼저 해야할 일이 용지방향이 가로인지, 세로인지 결정하는 것입니다.

한셀 내용이 위, 아래에 비해 오른쪽으로 많이 작성되어 있다면 가로로 설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파일 > 쪽 설정

간혹 용지방향과 무관하게 작업을 하고 인쇄를 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분명 1장으로 인쇄될 내용이 2장으로 인쇄되는 경우가 한셀 내용은 가로로 많지만, 용지방향이 세로로 설정되어 있는 경우가 대다수입니다.

용지 방향
쪽 설정 > 쪽 탭 > 용지 방향

용지방향을 설정하는 방법은 상단의 보기 탭을 눌러 쪽 설정(단축키 F7)을 누르면, 용지방향 확인이 가능한데 기본적으로 한셀은 좁게(세로)로 설정되어 있는데요~

만약, 한셀 결과물의 가로 폭이 넓다면 넓게로 설정하면 됩니다.

한셀 단축키 지정하는 방법

 

2. 쪽 나누기

  • 상단 메뉴 > 보기 탭 > 쪽 나누기 미리 보기

용지 방향 선정에 이어 다음은 쪽 나누기입니다. 쪽 나누기를 해야하는 이유는 한셀 내용이 많아지면 자동으로 (A4용지 기준) 인쇄 범위가 늘어나게 되어 1장으로 인쇄할 수 있는 내용이 2장으로 인쇄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함입니다.

한셀 내용량이 애매한 경우 1장과 2장의 경계에 들어갈 수 있는데 미리 설정해두면 A4용지 1장으로 꽉차게 인쇄할 수 있는 것이죠~

상단 메뉴의 보기 탭을 누르고 왼쪽 끝에 있는 쪽 나누기 미리보기 아이콘을 눌러줍니다.

쪽 나누기 미리 보기
보기 > 쪽 나누기 미리 보기

굵은 파란색 선은 인쇄 영역을 나타내고, 파란색 점선은 페이지 나눔을 의미합니다.

이 선들은 마우스로 클릭하여 조절이 가능한데요! 파란색 선 안에 인쇄영역이 모두 들어간다면 A4용지 1장에 꽉차게 인쇄가 가능한 상태가 됩니다.

만약 마우스로 조절을 해도 1장에 안들어오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요! 이런 경우에는 한셀 결과물 크기를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3. 내용 확대 및 축소

  • 파일 > 쪽 설정 > 쪽 탭 > 배율(확대/축소) 조절

상단의 파일 탭에 쪽 설정으로 들어가면 쪽 탭에 확대 및 축소 배율 조절하는 메뉴가 있습니다.

기본값은 100%로 99~90%사이 정도면 인쇄를 해도 알아보는데 큰 문제가 없기 때문에 수치를 줄여가면서 확인하면 됩니다.

확대 축소 배율
쪽 설정 > 쪽 > 배율 > 확대/축소

확대 및 축소 배율을 조절했다면 오른쪽에 있는 미리보기 버튼을 눌러서 인쇄물의 글자 크기가 적당한지 바로 확인하고, 페이지 수가 줄어드는지 확인하면 됩니다.

한셀에 입력한 폰트 크기가 작을 경우에는 100% 이상으로 배율 수치를 증가시켜 확대시키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4. 여백보기

  • 파일 > 쪽 설정 > 여백 > 쪽 가운데에 배치(용지방향 체크)

마지막으로 1페이지 안에 한셀 내용이 모두 들어오게 되었다면, 문서의 여백을 설정하는 것만 남았습니다.

쪽 설정 > 여백 메뉴에서 머리말부터 꼬리말까지 mm단위로 여백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대략적으로 여백을 설정하고자 하신다면 마우스 왼쪽 클릭을 통해 빨간색 점선을 잡고, 상하좌우로 이동하며 여백을 조절하면 됩니다.

꽉차게 인쇄를 하고자한다면 여백을 최소화하는 것이 좋고, 0보다는 최소한 5mm이상 여백을 주는 것이 깔끔한 인쇄가 될것입니다.

여백 보기
여백 보기

그리고 쪽 설정의 여백에 들어가서 쪽 가운데에 배치에서 가로 또는 세로를 선택해주시면 인쇄 할 때 내용물이 용지방향에 맞게 가운데에 배치되면서 정리정돈된 인쇄물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해서 한셀 인쇄 꽉차게 여백없이 인쇄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Scroll to Top